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KISA, 랜섬웨어 암호키 복원기술 실증 선행연구 착수
담당자 암호기술팀  박해룡  전화 061-820-1222 이메일
등록일 2017-06-15 조회수 1924
첨부파일 170615-KISA-보도자료(KISA, 랜섬웨어 암호키 복원기술 실증 선행연구 착수).hwp

 

KISA, 랜섬웨어 암호키 복원기술 실증 선행연구 착수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백기승)은 랜섬웨어 감염으로 인한 국민 불안 해소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 암호키 복원기술 실증 선행연구를 시작하고, 랜섬웨어 피해 복구를 지원하는 해외 노모어랜섬 프로젝트(No More Ransom Project)에도* 참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 노모어랜섬 프로젝트(No More Ransom Project) : 랜섬웨어 정보 공유 및 피해복구를 위한 무료 도구를 개발·제공하는 랜섬웨어 대응 프로젝트로, 유로폴이 운영하고 네덜란드 수사기관, 카스퍼스키 랩, 인텔 시큐리티 등 전 세계 사법기관 및 민간 기업 등 89곳이 참여 중

 

워너크라이(WannaCry), 에레버스(Erebus) 등 랜섬웨어로 인한 피해는 복구가 어려워 그동안의 대책은 더 이상 감염되지 않도록 사전 예방 중심으로 시행됐다. KISA는 이번 선행연구를 통해 악성코드 기능분석 뿐만 아니라 랜섬웨어가 사용하는 암호기술(난수성 등)의 취약성까지 분석·연구하여 암호키를 추출할 수 있는 기술의 실현 가능성을 검증한다. 이번 기술 실증을 통해 랜섬웨어 사후 복구 대책으로까지 보완한다는 계획이다.

 

KISA는 우선 랜섬웨어 암호키 복원 기술 개발을 위해 국내·외 랜섬웨어 최신 동향(암호화 유형 및 공격 트랜드) 조사 신규 랜섬웨어의 암호기법 적용 구조 파악 역공학 기법을 통한 키생성, 암호화 과정 정적 분석 암호키 추출 및 복호화 방안에 대한 연구를 할 예정이다.

 

또한 민간영역 피해 최소화를 위해 노모어랜섬 프로젝트 참여 및 사이버 침해사고 인텔리젼스 네트워크 운영을 통해 해외 신·변종 랜섬웨어 정보의 신속한 인지·공유도 추진한다.

 

한국인터넷진흥원 백기승 원장은 랜섬웨어로 인한 국민의 불안 해소를 위해 업계와 협력하여 정보 공유 및 기술 연구를 추진하겠다, “랜섬웨어 피해를 입지 않기 위해서는 자기 책임하의 업계 보안 투자 확대 및 이용자들의 기본적인 보안수칙 실천도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KISA, 직장인 건강검진결과 스마트폰 통지서비스 개시
다음글 제2회 블록체인 테크비즈 컨퍼런스 14일 개최

담당자

내용문의   :   홍보실 권영지 전화 02-405-5459 이메일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