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KISA, 정보보호기업 해외 신흥시장 개척 기회 발굴
담당자 해외사업팀  김영준  전화 061-820-1231 이메일
등록일 2017-07-06 조회수 2900
첨부파일 170706-KISA-보도사진(KISA-과테말라 정보보호 협력사업 논의 양자면담).JPG
170706-KISA-보도자료(KISA, 정보보호기업 해외 신흥시장 개척 기회 발굴).hwp

KISA, 정보보호기업 해외 신흥시장 개척 기회 발굴

- 7개국 고위급 초청 면담 통한 각국 간 정보보호 협력 사업 논의 -
- 30개국 정보보호 담당 실무 공무원 초청 연수-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백기승)과 미래창조과학부는 우리 기업의 해외 현지 정보보호 신규 프로젝트 발굴 및 참여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중남미, 아프리카, 동남아 등 7개 주요 국가* 주무 부처 고위급 초청 면담을 5일 개최하고, 30개국 정보보호 담당 41개 기관 41명의 실무 공무원 대상의 초청연수를 3일부터 7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 7개 주요국가 : (중남미) 코스타리카, 과테말라, (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 르완다, 에티오피아, (동남아)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이번 면담은 일반적인 국제원조 성격의 초청연수와 달리 사업 발굴 및 프로젝트 수주 가능성이 높은 국가의 주무부처 및 기관의 고위급을 초청하고 해당 분야 전문가 강의, 산업시찰, 1:1 양자면담 등을 통하여 국내 정보보호 기업의 해외 진출가능성을 높이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이번 면담에 참가한 각국 대표들은 보안인력 양성, 사이버공격 대응 및 관제센터 구축‧운영 노하우 공유와 정보보호 프로젝트 진행을 위한 현지 컨설팅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양국간 협력방안을 논의하였다.

 

말레이시아 정보보호 전문기관인 사이버시큐리티 말레이시아(CSM)와는 정보보호 분야별 주요기업 리스트를 공유하여 양국 기업이 협력 파트너를 찾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로 하였으며, 한국의 사이버공격 대응에 특화된 전문 인력 양성 교육인 K-Shield 프로그램을 말레이시아에 도입한 후 이슬람국가연합 CERT 협의회(OIC-CERT) 소속 국가를 대상으로  양국이 공동 진출하는 방안을 논의하였다. 또한, CSM은 금년 10월, 말레이시아에서 개최되는 사이버보안 컨퍼런스인 CSM-ACE에서 KISA와의 공동행사 개최를 제안하여 참여방안을 논의하였다. 
   ※ KISA는 해외에서 수요가 유망한 침해사고 대응, PKI 등 정보보호 기술을 가진 기업이 해외 진출을 시작하거나 신규 시장을 발굴할 수 있도록 2016년 아프리카(탄자니아), 중동(오만), 중남미(코스타리카), 동남아(인도네시아)에 정보보호 해외진출 전략거점을 마련하고 지원중

 

에티오피아와는 국책은행의 전국 15개 지역 1,200여개 지점을 관제하는 통합보안관제센터(Security Operation Center, SOC) 구축방안 및 동 사업진행을 위한 전문가 컨설팅과 한국기업과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코스타리카 과학기술통신부 차관 및 과테말라 정보통신기술 차관과의 면담에서는 코스타리카와 과테말라가 중남미 사이버보안 교육의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한국이 정보보호 인력양성을 지원하기 위해 현지 대학과 함께 사이버보안 과정을 만드는 방향에 대해 논의하였고, 인재양성 및 SOC 구축 등 관심분야의 협력을 위한 워킹그룹을 구성하기로 하였다.

 

한편, KISA는 지난 5일 ‘글로벌 사이버 보안 협력 네트워크(CAMP)’* 제 2차 연례회의 및 국제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글로벌정보보호센터(GCCD)*와 연계하여 총 30개국 41개 기관 41명의 정보보호 실무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국의 정보보호 발전 전략 및 정보보호 산업진흥법, 침해사고 분석 사례 등을 내용으로 하는 보안정책 및 기술초청연수, 세미나를 개최했다.
  ※ CAMP(Cybersecurity Alliance for Mutual Progress) : 글로벌 사이버보안 발전 및 신뢰구축을 위해 한국 주도로 40개국 53개 기관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글로벌 협의체
  ※ GCCD(Global Cybersecurity Center for Development) : 개발도상국의 정보보호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 기술지원 등을 전담하는 기구로 2015년 6월 설립
   
백기승 한국인터넷진흥원장은 “한국의 다양한 침해사고 대응 노하우 및 기술, PKI 등 보안 인프라, 정보보호 제도는 해외에서 벤치마킹 대상이 되고 있다”며, “KISA는 CAMP 네트워크 주도, GCCD를 통한 사이버보안 역량강화, 정보보호 해외 진출 전략 거점을 통한 현지 정보보호 프로젝트 수요 발굴 및 국내 정보보호 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설명>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중남미, 아프리카, 동남아 등 7개 주요 국가의 주무 부처 고위급 인사초청 면담을 서울청사에서 5일(수) 개최하고 정보보호 협력사업을 논의했다.
(왼쪽에서 세번째 백기승 한국인터넷진흥원장, 오른쪽에서 세번째 과테말라 가브리엘 후아레스(Gabriel Juarez) 정보통신기술차관)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KISA, 제5기 온라인광고분쟁조정위원회 위원 위촉
다음글 KISA, 이메일주소 사칭한 스팸 메일 차단기술 적용 권고

담당자

내용문의   :   홍보실 권영지 전화 061-820-1023 이메일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