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118.한국" 등 2단계 숫자도메인 시대 열린다
담당자 인터넷주소정책팀  이정민  전화 061-820-1458 이메일
등록일 2019-11-29 조회수 1835
첨부파일 191129-KISA-보도자료(118.한국 등 2단계 숫자도메인 시대 열린다).pdf    첨부파일 미리보기
191129-KISA-참고이미지(2단계 숫자도메인 우선등록 일정).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118.한국" 등 2단계 숫자도메인 시대 열린다

- 777, 1004 등 숫자 상표권자 대상 우선등록 12/1 개시 -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2020년 4월 1일 2단계 숫자도메인* 일반등록 개시에 앞서, 2019년 12월 1일부터 2020년 1월 31일까지 숫자 상표권자를 대상으로 우선등록 신청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 (3단계 도메인) 1234.co.kr / msit.go.kr / kisa.or.kr
      (2단계 도메인) kisa.kr / 한국인터넷진흥원.한국 / 1234.kr / 1234.한국
   ※ 2단계 도메인은 ‘.co', '.go', '.or'과 같은 중간 단계가 없는 체계
 

  KISA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기업들이 숫자브랜드를 간편한 인터넷 주소로 활용하여 홍보와 함께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2단계 숫자도메인 활용을 허용하는 제도 개선(‘도메인이름관리준칙’ 2019. 8. 29. 개정)을 올해 8월 추진한 바 있다.

 

  이번에 실시되는 우선등록은 법적으로 인정되는 상표권자의 권리보호를 통해 도메인이름 관련 분쟁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한 한시적인 조치이며, 해당하는 상표권자는 상표등록원부, 본인확인서류 등 필요한 서류를 조건에 맞게 준비하여 신청 기간 내에 국가도메인 등록대행자(17개 사, 붙임3 참고)로 제출하면 된다.
   ※ 우선등록 신청이 가능한 상표는 법적으로 유효해야 하고 신청인이 상표권자와 동일해야 함(동일한 도메인이름에 대해 복수의 상표권자가 신청할 경우, 추첨을 통해 2순위까지 예비 등록인을 선정)

 
  신청 가능한 숫자 상표권은 3자리 이상의 숫자 또는 숫자와 하이픈(-)의 조합을 보통의 글꼴로 등록한 상표권에 한하며, 숫자 상표권자는 1개의 상표권당 ‘.kr’과 ‘.한국’ 각 1개의 도메인이름에 대해 우선등록을 신청할 수 있다. 예를 들면 118.kr, 1004.한국, 1234-5678.kr, 010-1234-5678.한국 등의 도메인이 생성 가능하다.

 

  국민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정부나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112, 119 등 11Y 계열(115 제외) 및 12Y, 13YY(13Y 포함) 계열, 107, 182, 188 등의 특수 전화번호는 해당 기관만 등록할 수 있으므로 상표권자라 하더라도 등록이 불가하다. 
   ※ 국내 3대 이동통신사의 고객센터 전화번호(100, 101, 105, 106)는 해당 통신사에 2019년 12월 1일부터 2020년 1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우선등록 기회를 부여함

 


  만일 숫자 상표권자가 보유한 상표 관련 도메인이름을 제3자가 등록했을 경우, 인터넷주소분쟁조정위원회의 분쟁조정절차를 통해 도메인이름 사용권을 상표권자로 이전하거나 제3자의 도메인이름 등록을 말소할 수 있다.

 

  우선등록 처리 기준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KISA 홈페이지, 한국인터넷정보센터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신청 관련 문의사항은 각 국가도메인 등록대행자로 문의하면 된다.

   ※ KISA 홈페이지: kisa.or.kr / 한국인터넷정보센터 홈페이지: krnic.or.kr

 

 

  우선등록 기간을 놓친 숫자 상표권자는 2020년 4월 1일 10시부터 진행되는 일반등록 기간에 도메인이름을 등록할 수 있다. 단, 일반등록 기간에는 상표권 보유 여부와 상관없이 도메인이름 등록신청서를 먼저 접수한 사람이 도메인이름을 등록하는 선접수, 선처리 원칙이 적용된다.

 

  한편, 12월 1일부터 ‘abc.한국’과 같은 ‘영문.한국’ 도메인이름의 등록(상표권 보유 여부와 관계없음)도 함께 시작된다. 2011년 최초 도입 시 한글이 1글자 이상 반드시 포함돼야했던 ‘.한국’ 도메인의 등록기준이 완화되어 영문 3글자 이상이면 신청 즉시 등록이 가능하다.

 

  허해녕 KISA 인터넷기반단장은 “상표권자가 우선등록 기간에 등록한 2단계 숫자 도메인이름을 사업에 적극 활용하길 바란다”며, “향후 국가도메인 등록 관련 제한을 점차 해소하여 국민들의 도메인이름 선택권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2020년, 내 일상을 위협할 사이버 불청객은?
다음글 KISA, 에너지 기업 협력사 사이버 위기대응 훈련 최초 실시

담당자

내용문의 : 홍보실 이애진 전화 061-820-1026 이메일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