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KISA, 국내 기업의 인도네시아 진출 위해 팔 걷었다
담당자 해외사업팀  송혜인  전화 061-820-1835 이메일
등록일 2020-06-16 조회수 1927
첨부파일 200616-KISA-보도자료(KISA__국내_기업의_인도네시아_진출_위해_팔_걷었다).pdf    첨부파일 미리보기

 

KISA, 국내 기업의 인도네시아 진출 위해 팔 걷었다

- 인도네시아 시장 진입을 위한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회 개최 -
- 국내·인도네시아 기업 총 33개사 참여, 100여 건 상담 -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코로나19로 해외시장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정보보호 기업의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자 ‘온라인 정보보호 해외진출 지원 프로그램(상담회)’을 지난 6월 9일(화)과 11일(목), 12일(금) 3일 동안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상담회는 KISA가 지난 2016년부터 개최한 ‘동남아시아 정보보호 비즈니스 상담회*’를 코로나19가 확산하는 점을 고려해 온라인 화상상담 방식으로 전환해 진행했다. 
  ※ (2016년) 인도네시아 (2017년)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2018년) 베트남, 말레이시아 (2019년) 인도네시아 개최

 

  상담회에서는 네트워크 보안, 정보유출방지 솔루션, CCTV, 바이오인식 등 국내 정보보안 및 물리보안 기업 총 15곳과 인도네시아 현지 ICT 및 정보보호 기업 총 18곳이 참여한 가운데 100여 건의 상담이 이뤄졌다. 

 

  특히, 올해는 인도네시아 시장점유율 1위 통신사인 Telkomsel(텔콤셀)과 인도네시아 전 산업 분야의 인증, 시험, 검사 및 자문을 담당하는 국영기업 PT.Sucofindo(피티 수코핀도) 등 공공부문에 특화된 사업자를 초청해 현지 공공시장 진출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등 국내 우수 정보보호 제품·솔루션의 진출 발판을 마련했다. 

 

  인도네시아 PT.Sucofindo(피티 수코핀도)의 사업개발부 Batara Sibarani 전문위원은 “코로나19로 사업발굴이 어려운 상황임에도 한국의 우수한 정보보호 기업을 만날 수 있는 조직적이고 효율적인 화상상담이었다”며, “앞으로 각 제품 및 솔루션에 대한 검토를 진행한 뒤 지속적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KISA는 상담회가 일회성으로 끝나지 않도록 KISA 동남아 거점인 인도네시아 사무소를 통해 후속 상담을 지원하고, 참여업체의 피드백을 반영해 추가 화상회의를 주선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KISA 이석래 정보보호산업본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국내 기업의 마케팅 지원 및 해외진출 활로를 모색하기 위해 이번 온라인 상담회를 마련하게 됐다”며, “KISA는 앞으로 경쟁력 있는 국내 정보보호 기업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화상 상담회를 포함한 비대면 마케팅 지원사업을 북미와 아프리카, 중동 등으로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KISA, 공모형 모의훈련으로 64,000여 명 참여 '역대 최대 규모'
다음글 KISA, 산업 제어시스템 보안 교육으로 전문성 높인다!

담당자

내용문의 : 홍보실 이애진 전화 061-820-1026 이메일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