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한·중·일, 코로나19 사이버위협 대응 위해 힘 모으다!
담당자 침해대응협력팀  남연수  전화 02-405-5608 이메일
등록일 2020-08-24 조회수 1899
첨부파일 200824-KISA-보도자료(한·중·일__코로나19_사이버위협_대응_위해_힘_모으다_).pdf    첨부파일 미리보기

 

한·중·일, 코로나19 사이버위협 대응 위해 힘 모으다!

- KISA, 한·중·일 인터넷 침해사고대응 비대면 연례회의 개최 -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코로나19로 인한 각종 사이버공격에 한·중·일이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자 ‘제8회 한·중·일 인터넷 침해사고대응 비대면 연례회의’를 8월 24일(월)과 25일(화) 이틀 동안 개최했다고 밝혔다.
  ※ 인터넷 침해사고대응 연례회의 참석국: (한국) 한국인터넷진흥원 KrCERT/CC, (중국) 중국인터넷침해사고대응팀 CNCERT/CC, (일본) 일본인터넷침해사고대응팀 JPCERT/CC

 

  KISA는 지난 2011년 중국, 일본의 국가 침해사고대응팀(Computer Emergency Response Team, CERT)과 ‘국가적 책임을 지고 있는 사이버보안 사고 대응팀 간 공동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3개국의 주요 사이버보안 이슈를 논의하는 대면회의에 매년 참여했다. 올해는 코로나19라는 특수한 상황에 따라 비대면 회의로 전환해 진행하는 등 그동안 구축해온 협력 관계에 빈틈이 없도록 추진했다.

 

  한·중·일 3개국은 이번 연례회의에서 코로나19로 발생한 각종 사이버 위협과 대응 방안을 공유하고, 각 국가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유사사례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모범사례를 분석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3개국의 신규 사이버보안 전략과 최신 사이버위협 트렌드를 공유해 코로나19 이후 변화된 사이버보안 환경에서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가기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KISA 신대규 사이버침해대응본부장은 “최근 급격하게 비대면 사회로 전환되면서 기업 및 개인을 대상으로 한 사이버보안 이슈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데 이를 예방하고 대응하기 위해서는 국가 간 정보공유가 필수적이다”며, “KISA는 앞으로 신속한 사이버 위협 정보 공유 및 공조 강화 등을 통해 유사 사례 발생에 대비하는 등 우리 국민이 겪을 수 있는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KISA "비대면 사회를 편리하게 하는 이색 아이디어 찾아요!"
다음글 KISA, 팬데믹 시대의 '인터넷거버넌스'를 논하다!

담당자

내용문의 : 소통협력실 이애진          전화 061-820-1026 이메일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