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인터넷 세상에서 도움이 필요할땐 언제나 118
담당자    
등록일 2010-01-18 조회수 11053
- “118 인터넷 상담센터” 출범
- 118 이름짓기 대국민 공모도 진행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희정)은 1월 18일(월), 인터넷에 대한 모든 민원을 통합 상담, 접수받는 “118 인터넷 상담센터(가칭)”를 출범했다.

KISA는 해킹 바이러스, 개인정보침해, 불법스팸 등 사이버상에서 발생할 수 있는 역기능 문제뿐만 아니라 인터넷상의 본인확인, 도메인 네임 관련 문의 등 국민들이 인터넷 이용 중 느끼는 모든 불편이나 궁금증을 전화 한 통화로 해소할 수 있도록 “118 인터넷 상담센터”를 확대 운영한다.

이를 위해 KISA는 전화상담시스템을 개선하고 상담관련 전문인력을 보강했다. 또한, 365일 24시간 운영을 통해 야간뿐만 아니라 주말이나 공휴일 등 국민들이 원할때면 언제든지 국번없이 118을 누르면 KISA 담당직원과 연결되어 무료로 상담받을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 KISA는 해킹ㆍ바이러스, 개인정보침해, 불법스팸 등에 대해 별도의 상담센터를 운영하여 왔으나, 점차 인터넷 상에서 피해 형태가 다양해지고, 이로 인한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통합적인 상담 체계가 필요하다는 요구에 따라 “118 인터넷 상담센터”를 출범하게 됐다.

한편, 이날 KISA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3인조 혼성 그룹 ‘에그(EGG)’가 118 신고전화를 홍보하는 댄스곡을 불러 관심을 집중시켰다. 인터넷과 음악방송에서 화제를 모으로 있는 댄스곡의 제목은 ONE ONE EIGHT(118). ‘원 원 에이트(118)’는 사회문제를 노래로 만든 이슈업에 그치지 않고 강한 비트와 탄탄한 멜로디, 깔끔한 편곡으로 곡의 완성도 또한 높다는 평을 받고 있다.

에그(EGG)는 “중독성있는 멜로디에 One One Eight이라는 가사를 반영해 대중들에게 이 전화번호를 각인시키고자 한다.” 며 “우리들의 활동으로 사이버 공격을 예방하고,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피해를 줄일 수 있었으면 좋겠다.” 고 말했다.

KISA는 또한 전국민을 대상으로 118 상담센터에 대한 이름짓기 공모를 통해 국민들이 쉽게 부를 수 있고, 국민들에게 친숙하게 다가가는 이름을 만들 예정이다.(2월 18일까지 www.kisa.or.kr, www.118.or.kr을 통해 공모 신청)

최근 KISA는 조직개편을 통해 118팀을 신설하여 각 부서, 팀에 분산되어 있던 민원처리 업무를 한 곳으로 통합함으로써 국민과 함께하는 공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강조했다.

김희정 원장은 “KISA는 인터넷 관련 업무를 전담하고 있기 때문에 어느 기관보다도 국민들에게 많은 도움을 드리는 기관, 국민과 함께하는 기관으로 거듭나겠다”며 “118 인터넷 상담센터를 통해 컴퓨터와 친근하지 않거나 인터넷이 어렵게 느껴지시는 분들도 118로 전화만 하시면 문제해결에 반드시 도움을 받으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KISA 김희정 원장은 “집에 불이 나거나 도둑이 들었을 때 119나 112를 쉽게 떠올리듯이 인터넷상에서 어떤 문제가 생기거나 궁금한 것이 있을 경우에는 국민 누구나가 118을 떠올릴 수 있도록 하겠다”며 상담센터 출범 의의를 강조했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정치권 웹사이트, 해커의 타겟이 되다
다음글 KISA, 연말정산 사이트 사이버 대란 대비 태세 강화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