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온라인 맞춤형 광고’활성화의 선결과제, 이용자에 대한 충분한 설명 및 사전 동의
담당자 비즈니스확산팀  김미향 ☎ 405-6417 
등록일 2009-12-03 조회수 9670
첨부파일 하반기인터넷이슈기획조사(온라인맞춤형광고)-_-1259821868281.pdf    첨부파일 미리보기
전세계적으로 인터넷 기반ㆍ지원ㆍ활용 기술의 발달과 이에 따른 이용의 보편화로 인터넷 광고 시장은 TV, 신문 등 전통적 광고 매체들에 비해 높은 성장세를 보이며 중요한 광고 매체로 부각되었다.

최근에는 인터넷 서비스가 개인화, 지능화됨에 따라 인터넷 광고 시장에서 이용자의 개인 정보나 이용 행태 등 개인별 특성을 분석하여 이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제공하는 이른바 ‘온라인 맞춤형 광고1)’가 새롭게 주목을 받고 있다.

이러한 인터넷 환경 변화에 발맞추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김희정 원장)이 우리나라 만12-49세 인터넷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온라인 맞춤형 광고에 대한 인식조사’에 따르면 온라인 맞춤형 광고 활성화를 위한 선결과제로 법ㆍ제도 마련에 우선하여 개인정보 수집에 대한 충분한 설명 및 동의를 더 중요시 여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온라인 맞춤형 광고를 위해 인터넷상 개인 관련 정보 제공 여부 결정시 고려 사항으로 ‘개인정보 수집에 대한 충분한 설명 및 사전 동의(65.6%)''를 가장 많이 선택하였고, 다음으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법?제도적 보호 장치(53.6%)’가 필요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아울러 인터넷 이용자의 절반에 가까운 응답자는 ‘인터넷에서 개인 정보 및 개인의 인터넷 이용습관에 관한 정보가 모니터링 되거나 수집 될 수 있음을 인지(47.1%)’하고 있었으며 ’온라인 맞춤형 광고에 대한 인지(15.6%)‘로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었다.

그러나 ‘온라인 맞춤형 광고를 위해 개인정보 제공 의향이 있음‘은 27.3%, ’온라인 맞춤형 광고가 제공 될 경우 이용 의사가 있음‘은 37.8%로 각각 조사되어 낮은 인지도에 비하여 향후 이용 가능성에 대해서는 긍정적인 의견을 엿볼 수 있었다.

한국인터넷진흥원 김희정 원장은 “국내 인터넷 광고 시장은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며 TV 광고에 이은 제2의 영향력 있는 광고 매체로 부상하고 있다.”고 언급하며 “온라인 맞춤형 광고가 개인의 정보를 활용한 서비스라는 점을 감안하여 개인 정보의 수집ㆍ활용에 대하여 사업자들의 적극적인 설명의 책임 이행에 관한 정책과 기술적 장치 마련이 동반될 때 인터넷 광고 시장의 지속적인 성장이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첨부 :『온라인 맞춤형 광고에 대한 인식 조사』요약보고서 1부. 끝.
--------------------------------------------------------------------------------
1) 온라인 맞춤형 광고 : 인터넷 이용자의 개인 정보(성, 연령, 지역 등) 및 인터넷 이용 습관(주이용 웹사이트 및 서비스 유형, 이용 빈도, 관심 검색어 등)에 관한 정보를 수집ㆍ분석하여 해당 이용자의 관심이나 필요, 취미 등 특성에 맞는 광고를 선별하여 제공, ‘행동 타겟팅 광고’, ‘관심 기반 광고’, ‘개인화 된 광고’ 용어로도 사용

문의 : 비즈니스확산팀 주용완 팀장 (☎ 405-6410, ywju@kisa.or.kr), 김미향 연구원 (☎ 405-6417, kimmh@kisa.or.kr)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신인가수 에그(EGG), 앞으로 KISA와 함께 해요
다음글 이통사 대리점 , 고객가입 유치수수료 위해 마음대로 명의 변경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