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해운대 윤제균 감독, 118 홍보대사 됐다
담당자    
등록일 2009-10-06 조회수 11505
첨부파일 091006_윤제균감독_KISA118홍보대사_위촉식_(1)-_-1257496118958.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091006_윤제균감독_KISA118홍보대사_위촉식_(2)-_-1257496119756.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 해킹, DDoS, 개인정보침해엔 어디서나 118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희정)이 업무 관계자에 의한 중요 정보 유출에 대한 경각심을 제고하고, 정보보호에 대한 인식과 실천을 확산하기 위해, 6일 가락동 KISA 신청사에서 영화 ‘해운대’를 만든 윤제균 감독을 ‘118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1000만 관객의 영화 ’해운대’는 업무 관계자에 의해 파일이 유출되어, 사회적 관심을 모은 바 있다. 파일 유출로 인한 피해는 32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최근 국감질의를 통해 밝혀졌다.

KISA는 기업의 정보보호 강화를 위해, 조직내 업무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정보보호 인식과 실천을 위한 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일반 네티즌을 대상으로 정보보호 캠페인을 펼쳐왔다.

''118''은 해킹, 바이러스, 개인정보침해, 불법스팸메일 등 인터넷 침해와 관련된 모든 상담을 도와주는 무료 전화번호다. 114, 119 등과 같이 전국 어디에서나 국번없이 118을 누르면, KISA 담당직원들과 연결된다.

<사진설명>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희정)이 6일 가락동 KISA 신청사에서 영화 ‘해운대’를 만든 윤제균 감독을 ‘118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김희정 원장(가운데)이 윤제균 감독(오른쪽)에게 118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한 후, 정보보호 홍보대사(왼쪽) 빼꼼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KISA 연구원, 세계 인명사전 2010년판 등재
다음글 추석 연휴중 사이버 침해 발생하면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