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김형오 국회의장, KISA 방문
담당자    
등록일 2009-09-15 조회수 10568
첨부파일 김형오국회의장KISA방문1-_-1257497442706.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김형오국회의장KISA방문2-_-1257497443581.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김형오 국회의장이 15일 오후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희정) 인터넷침해대응센터를 방문했다.

지난 9월 2일 대통령 직속 미래기획위원회에서 『IT KOREA 5대 미래전략』을 통해 IT산업에 대한 이명박 정부의 종합적인 미래비전과 실천 전략을 발표한 바 있다.

김형오 국회의장의 방문은 이러한 5대 전략 중 인터넷 부분 ‘세계 최고의 사이버테러 대응체계 구축과 정보보안산업 육성’을 지원하는 한국인터넷진흥원의 인터넷침해대응센터 현장 상황을 파악하기 위함이다.

김형오 국회의장은 최근 몇 달간 사회적 이슈가 된 DDoS 공격 관련 대응 현황을 보고 받은 후, 피해 예방 및 대응 방안, 사이버테러 대응 인력의 확대를 비롯한 국회차원의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정부, 민간, 개인 등 각 사회 주체별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특히, 김 의장은 “사이버 보안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인터넷침해대응센터를 세계 최고 수준의 사이버침해사고대응 전문기관으로 육성하는 것이 관건”이라고 거듭 강조하고, “2003년 구축된 인터넷침해대응센터의 낙후된 시설을 지적하고 최신 장비, 최신 기술로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을 당부하였다.

“사이버 보안인력 양성을 위해 대학, 시민사회, 범국민적 캠페인 필요성”을 강조하고, “ 공공의 이익과 개인의 자유와 인권은 선택적 사항이 아닌 둘을 필수적으로 함께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말했다.

또한, 여성 직원들을 위한 보육시설 설치도 강조하였다.

한편, 7·7 DDoS 공격은 범정부 차원의 사이버위기 대응체계를 재점검하고 기업들의 보안투자 및 국민들의 개인PC 보안관리의 중요성을 깨우치는 계기가 되었다.

<사진설명>
사진1, 2 : 김형오 국회의장(중앙 왼쪽)이 15일 오후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인터넷침해대응센터를 방문하여 김희정원장(중앙 오른쪽)을 비롯한 KISA 직원들과 함께 사이버대응 강화를 위한 결의를 다졌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개인정보 다룰 때 꼭 필요한 조치사항
다음글 여성 IT 전문인력 양성 위해 학ㆍ연이 손잡다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