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인터넷진흥원 보안업체, 사이버공격 공동대응 강화
담당자    
등록일 2014-12-17 조회수 9050
첨부파일 141217-KISA-보도자료(인터넷진흥원_보안업체_사이버공격_공동대응_강화).hwp    첨부파일 미리보기

인터넷진흥원-보안업체, 사이버공격 공동대응 강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백기승)은 안랩, 이스트소프트, 하우리, 빛스캔 등 국내 주요 민간 보안업체 대표들과 함께 2014년 한 해 동안 발생한 사이버 보안위협 현황을 분석하고, 대규모 사이버공격 발생에 대비하기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16일(화)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3.20 등 과거 북한 사이버공격에 사용된 변종 악성코드가 국내 웹하드, 쇼핑몰 등 방문자가 많은 웹사이트에서 지속적으로 유포되었고, 국내 주요기관을 대상으로 한 스피어 피싱 공격이 확인되는 등 대규모 사이버 공격의 전조 현상들이 관측됨에 따라 동향 및 대책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우리나라는 지난 몇 년간 7.7 DDoS(2009년) / 3.4 DDoS, 포털‧금융‧온라인 게임사 대량 개인정보 유출 (이상 2011년) / 3.20 방송‧금융사 시스템 파괴, 6.25 언론‧방송사 시스템 파괴 및 DDoS (이상 2013년) 등 대규모 사이버공격이 주로 홀수 해에 발생하는 등 사이버공격 대비 침해사고 대응기관간 긴밀한 협조 필요성은 해마다 증대되어 왔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한국인터넷진흥원과 보안업체 관계자들은 실시간 침해사고 탐지 정보 및 보안위협 정보를 더욱 긴밀하게 공유하기로 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 백기승 원장은 “동시 다발적으로 발생하는 대규모 사이버공격을 사전에 탐지하여 예방하기 위해서는 보안업계 등 전문기관간 유기적인 협력체계의 강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KISA 2015년 인터넷 및 정보보호 10대 산업이슈 전망
다음글 인터넷진흥원 모바일 앱 개인정보보호 강화 촉구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