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선거문자 불편호소 4배 증가…개인정보보호 국민인식 변화 원인
담당자 스팸조사팀  김성한  전화 061-820-1895 이메일
등록일 2018-06-25 조회수 127275
첨부파일 180625-KISA-보도자료(선거문자_불편호소_4배_증가...개인정보보호_국민인식_변화_원인).pdf

 

선거문자 불편호소 4배 증가…개인정보보호 국민인식 변화 원인

- KISA, 관계기관과 선거관련 국민불편 해소 위한 실효적 개선방안 논의 추진 -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제7회 지방선거(‘18.6.13.)에 따른 선거문자 수신 관련 개인정보침해 상담건수가 지난 총선 및 대선시의 평균 상담건수 대비 4배 이상 크게 증가했으며, 국민들의 개인정보보호 인식 수준도 함께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고 25일(월) 밝혔다.

 

  KISA 118사이버민원센터에 접수된 민원을 분석한 결과, 이번 지방선거 기간(2018.4.1.~6.12.) 동안의 개인정보 침해 상담건수는 지난 ‘16년 총선(4,259건) 및 ’17년 대선(6,178건)에 비하여 크게 증가한 21,216건이 접수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주요 상담 유형의 경우, “개인정보수집 출처 미고지”가 6,981건(32.9%), “지속적인 문자 수신”이 5,569건(26.2%), “수신거부 불응 또는 회피”가 4,876건(23.0%) 순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민원의 급증은, 국민들이 사전 동의 없이 선거홍보 문자가 수신되는 상황을 명백한 개인정보 침해로 인식하고 있기 때문으로 해석된다. 한편, 지난해 KISA에서 실시한 「2017년 개인정보보호실태조사」의 결과, 조사대상자의 94%가 ‘개인정보보호가 중요하다’고 응답한 바 있다.

 

  KISA는 이번 민원대응 통계자료를 기반으로 선거철 무분별한 선거문자로 인한 국민 불편을 해소하고, 공직선거법에서 보장하는 참정권과 개인정보보호법에서 보장하는 프라이버시권이 조화를 이루는 실효적인 개선방안을 관계기관과 논의해 나갈 계획이다.

 

  KISA 김석환 원장은 “선거문자 관련 민원 급증에서 알 수 있듯이 우리 국민들의 개인정보보호와 활용에 대한 관심과 요구 수준은 매우 높아져 있다”며, “인터넷진흥원은 이에 부합하는 정책 개발 및 지원을 통해 정보주체의 권리를 실질적으로 보장하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KISA는 개인정보, 불법스팸, 해킹바이러스 등 인터넷상에서 국민들이 느끼는 불편과 고충을 상담하고 해결하기 위해 118사이버민원센터(전국 어디서나 국번없이 ☏118 상담전화)를 24시간 상시 운영하고 있다. 이번 6.13 지방선거에서도 선거문자 관련 민원상담을 위해 118상담 전화 회선을 6회선 긴급 증설하였고, 주말과 야간시간대 비상대응 인력을 최대 8명까지 추가 투입하는 등 비상대응체계를 운영한 바 있다.
  ※ (표)6.13 지방선거 관련 상담유형별·접수매체별 현황(첨부파일 참고)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여름휴가철 의류, 현명한 인터넷쇼핑 방법은?
다음글 KISA, 정보보호 분야 국제조달 시장 개척 지원

담당자

내용문의 : 홍보실 이애진 전화 061-820-1026 이메일

Home

메뉴선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