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현재위치

Home >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RSS주소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톡

보도자료 상세화면

보도자료 상세화면으로 제목, 담당자, 등록일, 조회수, 내용의 정보를 제공

제목 무료체험 이벤트에 속지마세요
담당자 민원서비스팀  조성직 Tel.02-405-4751  이메일
등록일 2009-07-07 조회수 9257
첨부파일 붙임-_-1246927249343.hwp    첨부파일 미리보기
- 대기업, 포털사이트를 사칭한 주민번호 등 개인정보 수집

한국정보보호진흥원(KISA, 원장 황중연)은 최근 대기업, 주요 포털 등을 사칭하여 개인정보를 수집하는 메일을 발송, 이를 통해 개인정보를 수집하는 이른 바 ‘신종 피싱(Pishing)‘ 사례가 출현하여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KISA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의 조사결과에 따르면 이들은 국내 대기업, 주요 포털사이트의 이메일 양식을 이용, △정수기 △신비법 영어회화 △공무원 수험서 등의 상품을 무료 체험할 수 있다고 속여 이름, 주민번호, 나이, 전화번호, 주소 등 광범위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러한 피싱 메일은 스패머가 메일의 발송경로를 조작, 악성코드에 감염된 좀비 PC를 이용하거나 다수의 해외 호스팅 업체를 경유하여 URL을 변조한 후 발송하기 때문에 실제 발송자를 추적하기가 매우 어려운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정보보호진흥원 정연수 팀장은 “신종 피싱 메일은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사용 중인 메일 양식을 이용하고, 송신자 메일 주소가 정상 사이트의 관리자 메일주소(webmaster@abc.com)와 매우 유사(webmaster@reply.abc.com, webmsster@abc.com)한 것이 특징”이라면서 “피싱 메일의 이미지 클릭 시 접속된 사이트의 온라인 주소가 비정상적으로 길거나 정상 도메인과 동일하지 않을 경우 일단 의심하고, 확인하는 습관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또한, “이벤트 등 웹을 통해 개인정보를 제공할 경우에는 꼭 해당 업체의 홈페이지에 접속, 신뢰할 만한 업체인지 확인한 다음 이용해야 한다.”며, “이 점만 확실히 기억한다면 이 같은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고 전했다.

붙임
1. 정수기 무료체험 메일 화면
2. 신비법 영어패턴 무료신청 메일 화면
이전글,다음글 보기
이전글 분산 서비스 거부공격(DDoS)으로 인한 국내 주요 홈페이지 인터넷 접속 장애
다음글 디지털사회를 그린 소설 <탄탈로스의 꿈>
Home

메뉴선택

닫기